회원가입 차트달기 유료서비스안내 고객센터
 
GT 리포트
게임뉴스
하드웨어 뉴스
소프트웨어 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2017년 7월 4주차 주간게..
2017년 7월 월간게임동향
2017년 8월 1주차 주간게..
2017년 8월 2주차 주간게..
가장 '라그나로크' 스러..
레노버, 프리미엄 게이밍..
스타: 리마스터, 마사장..
도타 2 바짝 추격, '배틀..
음양사, 아이유가 부른 '..
 
 
홈> 뉴스> 게임뉴스  
  소프트맥스에 이어 사라진다, 창세기전 4 서비스 종료 발표
 
2017년 03월 31일 () 조회수 : 335

▲ '창세기전 4' 대표이미지 (사진출처: 공식 홈페이지)


[관련기사]

[특집] 20년 지기 소프트맥스를 보내며...

[리뷰] 창세기전 4, 확산성 밀리언 흑태자 꿈꾸는 소프트맥스


국산 게임의 자존심 ‘창세기전’ 정식 후속작으로 관심을 받았던 ‘창세기전 4’가 서비스를 종료한다. 지난 2016년 3월 서비스를 시작한 지 1년여 만이다.

이에스에이는 3월 31일, ‘창세기전 4’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게임 서비스 종료를 알렸다. ‘창세기전 4’는 오는 5월 1일, 약 1년 간 진행되었던 서비스가 종료된다. 또한 3월 31일부터 유료 결제가 중단되고 환불 접수가 시작된다.

환불 접수는 오는 4월 30일까지 진행되며, 접수 기간이 종료된 후에 일괄 처리될 예정이다. ‘창세기전 4’ 회원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환불을 신청할 수 있으며, 네이버 채널링 유저는 고객센터 1:1문의를 통해 환불이 진행된다.
▲ '창세기전 4' 서비스 종료를 알리는 공지문 (사진출처: 공식 홈페이지 갈무리)

‘창세기전 4’는 대한민국 1세대 게임 개발사 소프트맥스의 대표 IP ‘창세기전’의 정식 후속작으로, 시공을 여행하며 시리즈 인기 캐릭터를 모으는 것을 핵심으로 내세웠다. 그러나 기대에 미치지 못하는 완성도로 흥행에 실패했다.

결국 소프트맥스는 ‘창세기전 4’ 출시 이후에도 적자를 면치 못했으며, 지난 9월에 ‘이에스에이제2투자조합’에 경영권을 넘기며 사명을 ‘이에스에이’로 변경하고, 엔터테인먼트를 새로운 사업으로 추진하며 사실상 게임 개발사라는 위치에서 멀어졌다.

즉, 90년대 한국 게임 산업을 대표하던 소프트맥스에 이어 국산 패키지 게임의 상징이던 ‘창세기전’ 최신작까지 서비스를 종료하며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게 됐다. 현재 ‘창세기전’ IP는 넥스트플로어가 인수했으며, 이를 바탕으로 ‘창세기전 2, 3’의 리메이크판을 제작하고 있다.

Copyright ⓒ 게임메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게임뉴스 리스트
이제는 총이다, '소아온 페이탈 불릿' 한국어판 발매 확정 2017-08-18
[이구동성] 카카오-배그 결혼에 하객들 ˝이의 있소˝ 2017-08-18
게임빌 '워오브크라운', 협동 콘텐츠 '보스전' 업데이트 2017-08-18
사커스피리츠, 신규 전설등급 선수 '키르나' 업데이트 2017-08-18
예술성 위해 재미를 희생한 게임 '헬블레이드' 2017-08-18
 
 
 장르순위 - RTS
순위 게임명 점유율
 
리그 오브 레전드 83.53% 
 
스타크래프트 10.70% 
 
워크래프트 3 1.90%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1.70% 
 
스타크래프트2 1.42% 
 
도타 2 0.47% 
 
카오스온라인 0.25% 
 
하이퍼유니버스 0.03% 
 
히어로즈 오브 뉴어스 0.01% 
 
마블 엔드 타임 아레나 0.00% 
전일대비
회사소개 게임트릭스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휴문의 사이트맵
    콘텐츠제공서비스 품질인증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