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차트달기 유료서비스안내 고객센터
 
GT 리포트
게임뉴스
하드웨어 뉴스
소프트웨어 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2018년 11월 4주차 주간..
2018년 12월 2주차 주간..
2018년 11월 월간게임동..
엔비디아 지포스 RTX, 게..
2018년 12월 3주차 주간..
[순위분석] 롤만 남았다,..
120Hz 디스플레이 갖춘 ..
펄어비스, '검은사막' 러..
AOS와 RPG 결합, 그리비..
 
 
홈> 뉴스> 게임뉴스  
  펍지, 배틀그라운드 핵 사용자에 '머신 밴' 적용한다
 
2018년 10월 12일 () 조회수 : 88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는 국정감사에서 지적이 나올 정도로 ‘핵’ 문제가 극성이다. 이에 유저들이 바랐던 것은 강력한 대응책이다. 핵을 사용한 유저의 접근을 막아 깨끗한 경쟁 환경을 갖춰 달라는 것. 이에 카카오게임즈에서도 운영 정책을 변경했다.

카카오게임즈는 11일, ‘카카오 배틀그라운드’ 운영정책 변경 소식을 전했다. 이에 따르면 오는 11월 10일부터 스팀을 포함한 ‘배틀그라운드’ 서비스 이용 중 불법 프로그램을 사용한 이력이 남은 하드웨어는 게임 서비스 이용을 제한할 수 있다. 즉, 핵을 사용한 유저에게 머신 밴이라는 강경한 대처를 하겠다는 의사를 밝힌 것이다.

배틀그라운드
▲ 변경된 '카카오 배틀그라운드' 운영정책 (자료출처: 게임 공식 홈페이지)

핵 근절을 원하던 ‘배틀그라운드’ 유저에게는 희소식이다. 하지만 머신 밴에도 문제점은 있다. 이전 ‘포트나이트’ 때와 마찬가지로, PC방에 머신 밴을 적용하면 손님의 잘못으로 업주가 피해를 뒤집어쓸 수 밖에 없는 상황이기 때문이다.

이에 대해 카카오게임즈는 업주에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방법을 고민 중이라고 밝혔다. 카카오게임즈는 게임메카에 “이번 운영정책 변경은 ‘픽스 펍지’ 일환으로, 카카오게임즈에서도 발을 맞춰 준비하고 있다”며, “PC방의 경우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는 점을 인지하고 있다. 억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다각도로 고민하며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배틀그라운드’는 2017년 3월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로 전세계적인 흥행 돌풍을 일으키며 2017 대한민국 게임대상을 거머쥐기도 했다. 그러나 끊임없이 핵 문제가 대두되며 유저 불만을 샀다. 결국 지난 10일 국정감사 현장에서 바른미래당 이동섭 의원이 블루홀 장병규 의장에게 단호한 핵 근절을 주문하기도 했다.

‘배틀그라운드’ 머신 밴은 현재 개발 단게에 있으며, 정식 업데이트 일정은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Copyright ⓒ 게임메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게임뉴스 리스트
기존보다 어렵다, '소울시커: 6번째 기사단' 신규 월드 오픈 2018-12-19
4성 전설 영웅 획득 기회, '오버히트' 현상금 의뢰소 열렸다 2018-12-19
둠피스트 이전엔 누가 OP였나? '오버워치' 메타 변천사 2018-12-19
한국판 '모뉴먼트 밸리' 만드는 지원이네 오락실 2018-12-19
붉은보석, 연말 업데이트로 전사 밸런스 잡는다 2018-12-19
 
 
 장르순위 - RTS
순위 게임명 점유율
전일대비
회사소개 게임트릭스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휴문의 사이트맵
    콘텐츠제공서비스 품질인증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