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차트달기 유료서비스안내 고객센터
 
GT 리포트
게임뉴스
하드웨어 뉴스
소프트웨어 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2018년 6월 4주차 주간게..
2018년 6월 3주차 주간게..
2018년 7월 2주차 주간게..
2018년 06월 월간게임동..
친숙한 타건감, 로지텍 G..
화려함과 성능 잡았다, ..
역대 7번째로 많다, 로지..
무과금 3년 걸렸던 '던파..
차세대 모바일 슈팅 RPG ..
 
 
홈> 뉴스> 게임뉴스  
  제프 카플란, 오버워치에 '역할 선택 매칭' 도입 어렵다
 
2018년 04월 06일 () 조회수 : 274

▲ 제프 카플란이 '오버워치'에 역할 선택 매칭 도입이 어렵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블리자드 유튜브)

‘오버워치’ 유저들이 가장 원하는 것 중 하나는 ‘역할 선택 매칭’이다. 경쟁전 들어가기 전에 원하는 역할을 고르고 매칭을 진행하게 해달라는 것이다. 이에 대한 ‘오버워치’ 제작진의 답변이 있었다.

제프 카플란 디렉터는 지난 5일 해외 게임 매체 코타쿠(Kotaku)와의 인터뷰에서, ‘오버워치’에 유저들이 원하는 ‘역할 선택 매칭’은 도입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그 이유는 두 가지다. 먼저, ‘오버워치’는 전투 중에도 영웅을 바꿀 수 있다. 즉, ‘돌격’ 역할로 시작해도 게임 중 ‘공격’ 영웅으로 변경할 수 있다. 처음에 원하는 역할을 고르지 못했더라도, 영웅을 바꾸면 된다는 것이 그의 의견이다.

또 하나는 특정 역할을 고르고 매칭을 하면 대기시간이 길어질 수 있다는 것이다. 제프 카플란 디렉터는 ‘공격’에 유저가 몰릴 경우 매칭까지 오래 걸릴 수도 있다고 말했다. 플레이어 역시 매칭이 길어지길 원하지는 않으리라는 것이 그의 의견이다.

이에, 제프는 지인들과 팀을 짜서 게임을 하는 ‘그룹’을 추천했다. 친구들과 함께 팀을 짜고 미리 역할을 정해서 게임을 하면 원하는 역할을 맡기 편하다는 것이다.

Copyright ⓒ 게임메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게임뉴스 리스트
몬스터 이름이 엄마? 던전앤파이터 '더미' 논란에 사과 2018-07-16
내 게임 OST가 음원 사이트에? 게임X가수 콜라보 화제 2018-07-16
너무 늦었다 vs 그래도 한국어, '데스티니' 향한 두 가지 시선 2018-07-16
블루홀 골프 게임 '미니골프킹' 1,000만 다운로드 돌파 2018-07-16
배틀그라운드 공식 굿즈 11종, 지마켓에서 판매 시작 2018-07-16
 
 
 장르순위 - RTS
순위 게임명 점유율
 
리그 오브 레전드 84.11% 
 
스타크래프트 9.18%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2.29% 
 
워크래프트 3 2.04% 
 
스타크래프트2 1.69% 
 
도타 2 0.65% 
 
하이퍼유니버스 0.03% 
  1
마블 엔드 타임 아레나 0.01% 
전일대비
회사소개 게임트릭스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휴문의 사이트맵
    콘텐츠제공서비스 품질인증서